September 12, 2014

Super Junior releases surprise "Super Junior Behind"

  image

With the reaching the 8 million mark in views for their “MAMACITA” music video, Super Junior has unleashed their 4th surprise video showing fans what the group does behind the scene.
What are the Super Junior members up to when they’re not performing, recording, doing make-up, etc?

"Super Junior Behind" reveals such a situation. Throughout the video, the members reveal wanting custom made shirts for themselves and the staff to wear together revealing the cost of its production of 1,000,000 won or approximately $964 USD.

They then draw out pieces of paper from a box to choose who would be in charge of designing the shirts and who would be paying for them. Our resident lucky man Shindong wins the big prize of designing them, while Eunhyuk unfortunately was left to pay.

Super Junior was recently spotted wearing said shirts at the recent KBS Music Bank recording set to air tonight, reading “Because Shindong is there, we exist. We are Super Juni-OR! Super Junior 7th album ‘MAMACITA(AYAYA)’.”

그들의 "아줌마"뮤직 비디오에 대한 뷰의 8,000,000마르크에 도달과 함께, 슈퍼 주니어는 그룹이 장면 뒤에 무엇을 팬을 보여주는 그들의 깜짝 넷째 비디오를 해방했다.
그들은 기록을 수행하지 않을 때까지 슈퍼 주니어 멤버들이 무엇인가, 등, 메이크업을하고?

"뒤에 슈퍼 주니어는"이러한 상황을 보여준다. 비디오 전반에 걸쳐, 회원은 자신과 직원을위한 맞춤 제작 셔츠가되기를 원하는 것은 백만원, 또는 약 964달러 USD의 생산 비용을 드러내는 함께 착용 알 수있다.

그런 다음 셔츠를 디자인을 담당하고있는 그들을 위해 지불 될 것입니다 누가 선택 상자에서 종이 조각을 그립니다. 은혁 불행하게도 지불 남아있는 동안 우리의 주민 운이 신동은, 그들을 설계의 큰 상을 이긴다.

슈퍼 주니어는 최근 신동이 있기 때문에, 우리는 존재 "독서, 물, 오늘 밤으로 설정 녹음이 최근 KBS 뮤직 뱅크에서 말했다 셔츠를 입고 발견했다. 우리는 슈퍼 쥬니-OR입니다! 슈퍼 주니어의 7 번째 앨범 '아줌마 (AYAYA)'. "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