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23, 2014

SM reveals f(x) Krystal's condition following fainting Incident during SMTOWN Concert

                       

SM Entertainment has assured fans that f(x) member Krystal is in healthy condition.

The news come after Krystal fainted during the SM Town Concert held in Shanghai, China, on October 18th.

After finishing their performance for “Red Light,” f(x) was leaving the stage when Krystal suddenly lost consciousness, causing fans to worry over her state. Soon after, fancams capturing the moment began gaining attention on social media, and the videos show Krystal being carried away by bodyguards.

SM shared updates on her condition through news. “Due to showing signs of dizziness after her performance on Saturday, she took time off to rest. Currently, she has returned to her drama filming schedule,” the company said, assuring fans there is no need to worry.

걸 그룹 f(x) 빅토리아 설리 엠버 크리스탈 루나의 멤버 크리스탈이 공연 도중 현기증 증세를 일으켜 팬들의 우려를 샀다.

22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크리스탈은 지난 18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SM타운 콘서트에서 멤버들과 함께 '레드 라이트(Red Light)' 무대를 마치고 퇴장하는 도중 중심을 잃고 휘청거렸다.

이 같은 사실은 공연 실황을 담은 영상이 팬들에 의해 공개되면서 알려졌다. 영상 속 그는 무대를 마치고 퇴장하다 실신해 경호원의 등에 업혀 이동하고 있다.

이에 대해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타뉴스에 "지난주 토요일 공연 당시 무대 마친 후 현기증을 보여 휴식을 취했다"며 "현재 드라마 촬영 잘 소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