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tober 7, 2014

Younha (윤하) releases "Wasted" (내 마음이 뭐가 돼) MV

image

Younha is back flowing voice in her latest music video release!
On October 7th, CJ E&M Music released Younha’s music video for her upcoming song after teasing with multiple image and video hints, “Wasted.” Featuring Nell’s Kim Jongwan, Younha’s music video, filled with imagery, will keep viewers entranced as she sings about heartbreak.

Surrounded by a flurry of falling feathers, Younha, seen desolately sitting on the ground, begins her mournful song of parting ways with a loved one. Her pure nature, suggested by white attire consistently worn throughout the video, coupled with her walk down the aisle with a bouquet of roses in her hands, suggests that she was involved with someone who she intended to marry.

However, after a harsh argument, he leaves her, and the scenery becomes barren. The once red roses turned violet as her warm loving heart was shattered, turning cold and blue. The bare limbed trees in the background help emphasize the inner frigid numbness in her soul.

윤하는 그녀의 최신 뮤직 비디오 릴리스에서 목소리를 흐르는!
10 월 7 일, CJ E & M 음악은 여러 이미지 및 비디오 힌트로 괴롭 히고 후 곧 그녀의 노래에 대한 윤하의 뮤직 비디오를 발표했다 "내 마음이 뭐가 돼."넬의 김정일은 그녀에 대한 노래로, 이미지로 가득 윤하의 뮤직 비디오는, 황홀 시청자를 유지할 완 특징 비탄.

바닥에 앉아 쓸쓸하게 볼 떨어지는 깃털, 윤하,의 혼란에 둘러싸인 사랑하는 사람과 이별의 방법으로 그녀의 슬픈 노래를 시작합니다. 흰색 복장에 의해 제안 된 그녀의 순수한 자연, 지속적으로 그녀의 손에 장미 꽃다발 통로 아래로 그녀의 산책과 함께 비디오에 걸쳐 착용, 그녀는 그녀가 결혼하기위한 사람과 관련된 것을 제안합니다.

그러나, 가혹한 인수 후, 그는 그녀를 남겨두고, 풍경은 불모된다. 그녀의 따뜻한 사랑의 마음으로 보라색을 설정 한 빨간 장미는 추위와 멍, 산산조각이되었다. 배경 도움말 베어 나무는 그녀의 영혼의 내부 추운 마비를 강조한다.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