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ember 28, 2013

Kim Hyung-jun renews management deal with S Plus Entertainment

                       Kim Hyung-jun

Kim Hyung-jun of members Ss501 has renewed an exclusive management deal with his current agency.

Kim Hyung Jun has resumed the deal with S Plus Entertainment which he has worked together for past three years, the agency announced on Thursday.

The new deal was made without any deposit from the sincere loyalty for each other, S Plus explained.

“Kim Hyun Jun is an entertainer who has a right attitude to evolve himself along with is natural born talent. Thank for that sincerity, he could continue various activities as a singer and actor and radio VJ as four years,” said Seo Hee-chul, the director of the head quarters of S Plus.

Kim Hyung Jun, who is currently starring in KBS daily series “Melody of Love,” is set to have South American tour concert in Peru, Bolivia, Chile and Ecuador next January.

업데이트 SS501 멤버 김형준, 2011 년 06 월 자신의 현재 관리 기관과 독점 거래를했다.

김은 그가 지난 3 년 동안 함께 목요일에 기관 풀기를 해왔다 S 플러스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재개했다.

새로운 거래는 서로 진심으로 충성의 모든 예금없이되었다, S 플러스는 설명했다.

김형준과 함께 자신을 진화 할 수있는 올바른 태도를 가지고있는 연예인 것은 타고난 재능이다. 그는 4 년으로 가수와 배우, 라디오 VJ 등 다양한 활동을 계속할 수 있었다, 그 성실에 감사 서 희 철, S 플러스의 머리 분기의 이사는 말했다.

현재 KBS 일일 시리즈에 출연 킴, "사랑의 멜로디는,"페루, 볼리비아, 칠레, 에콰도르 내년 2 월에 남미 투어 콘서트가 설정되어 있습니다.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