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ptember 24, 2014

YG Family reveals Seungri was in Intensive Care Unit for a week before being moved

                            

YG Entertainment has revealed in a statement that BIGBANG’s Seungri was originally in ICU before being moved.

Just last week, we reported that Seungri had been in a car accident that looked extremely serious on dash cam and from witness accounts. It was at approximately 3:30 in the morning on September 12th when Seungri collided with a Mercedes Benz in the next lane beside his Porsche, causing his vehicle to run into the guardrail and overturn.

Soon afterwards, YG Entertainment revealed that Seungri's in fact checked into a hospital and was recovering. They stated, “It seems that Seungri’s condition has gotten much better, however, he is still being hospitalized”.

Now, the agency has revealed that Seungri was in fact checked into the ICU while being treated at the hospital. YG Entertainment told Ten Asia over the phone, "Seungri was moved a while ago from the ICU. He was in the ICU for about a week before being moved and is currently recovering."

We hope he continues to recover well and heals quickly!

YG 엔터테인먼트는 빅뱅의 승리 이동하기 전에 ICU 원래이라고 성명에서 밝혔다.

바로 지난 주, 우리는 승리 대시 캠에 목격자 계정에서 매우 심각한 보았다 교통 사고되었다고보고했다. 승리 자신의 차량이 가드 레일에 실행하고 전복하는 원인이 자신의 포르쉐 옆에 옆 차선에서 메르세데스 벤츠와 충돌 때 9 월 12 일에 약 3:30 아침에 있었다.

빨리 이후에, YG 엔터테인먼트는 사실 승리 의 병원에 확인하고 복구 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그들은 "그러나 그는 여전히 병원에 입원 중입니다, 그것은 승리 의 조건이 훨씬 더 얻었다 것 같다"말했다.

이제, 기관은 승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있는 동안 ICU에 체크인 사실이라고 밝혔다. YG 엔터테인먼트는 "승리 가 ICU에서 얼마 전에 이동했다. 그는 이동하기 전에 일주일 정도 중환자 실에 있었고, 현재 회복되고있다."전화를 통해 텐 아시아 말했다

우리는 그가 잘 회복을 계속하고 신속하게 치유 바랍니다!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